PLEXI 6V6[제작기]
ㆍ작성자: 이상훈 ㆍ작성일: 2007/06/21 (목) ㆍ조회: 12083
한 시대를 풍미했었고 무수한 아류를 낳게 한  마샬 'PLEXI'를 모델로 또 하나의 아류를
만들어 보았습니다. 아래의 회로는 'PLEXI 6V6'입니다.
   
제 아들녀석에게  'page25'라는,  출력이 25w이고 8" 스피커가 달린 조그마한 기타앰프가 있었습니다.
하도 소리가 허접해서 열어보니 출력단에 1875  ic 한개가 달렸고 아이들 주먹만한 전원트랜스가 붙어 있더군요.
해서 트랜스를 큰 것으로 교체하고 몇몇 부품들을 바꾸었더니 한결 나아지긴 했더랬습니다.
 
하지만 내용을 알고나니 그대로 두고 볼 수가 있어야지요.
아들녀석에게 점수도 딸겸 진공관으로 가기로 했습니다. 회로는 마샬 'PLEXI 6V6'을 기본으로 했고
여기에 톤스택과 위상반전단 사이에 1단증폭을 추가하고 마스터 볼륨을 두었습니다.




실은 마스터 볼륨 없이'TRAINWRECK' 처럼 2단 증폭을 추가하고 위상반전을 했었는데 게인이 너무 높아
불안정하기도 하고  마스터 볼륨이 없으니 사용하기에도 불편할 듯해서 볼륨과 1단 증폭만 추가로 넣었습니다.
증폭단을 추가한 효과는 적당한 볼륨에서도 오버드라이브가 잘 걸리더군요.
 
물론 파워단의 오버드라이브가 한맛 다르긴 해도 그것은 볼륨을 어느 정도 올려야 맛볼수 있는 부분이라
일반 가정에서는 이웃에 눈치 보이는 일이 되겠지요.
 
아들녀석이 오버드라이브를 좀 더 원하면 프리앰프단의 캐소드 팔로우를 플레이트 팔로우로
바꾸어 볼 참입니다. 이렇게 하면 마스터 볼륨 전에 충분히 드라이브가 걸리므로 가정에서 작은 볼륨으로
즐기는데 더욱 유리할 듯도 합니다.
 
앰프에 원래 달려있던 PCB를 떼어 냈습니다. 방열판에 붙어 있는 것이 1875 출력 IC입니다.
 
 
언제나 샤시 가공이 어렵죠. 더구나 사진처럼 사각형의 큰 구멍은 더욱 어려운데 저는 핸드 그라인더에
3M에서 나온 얇은 절단석을 끼우고 손쉽게 잘라냅니다.
기타앰프는 샤시가 케이스안에 수납되므로 조금 거칠어도 문제될게 없죠.

 
 
진공관 소켓구멍은 '홀스컷터'를 드릴에 끼우고 뚫어 냈습니다. 무척 원시적이죠?
 

 


트랜스들도 올려 보았습니다.
제일 작은 트랜스가 원래의 앰프에 붙어있던 것인데 바이어스 전원용으로 사용하려 합니다.
전압이 낮아 (12-0-12) 배전압 정류로 할 계획이구요.

검은색의 전원트랜스는 제 장난감 통에 굴러다니던 것이라 바이어스 전압이 인출되어
있질 않습니다. 더구나 양파도 아니어서 마땅칠 않았습니다.  
우측의 출력트랜스는 5.5K/35W로 만든 것입니다.

일반 오디오용이라면 훨씬 커야 하겠으나 기타는 제일 낮은 음이라해도 100Hz 언저리가 되기 때문에

저역 재생 주파수 하한을 오디오용처럼 20, 30Hz로 설계할 필요는 없습니다.


 

어째 윗사진과 같은 크기가 없네요.

내부 배선 모습입니다. 아주 원시적인 방법이죠. 소리 잘나고 특성에 문제없으면 되지

예쁘게 하려고 머리 싸맬 일 있나요?  광각렌즈의 왜곡이...;;


 


 실크스크린 인쇄된 글씨 위에 락카신나를 면봉으로 발라 놓고 잠시 뒤에 휴지등으로 닦아내면

감쪽같이 지워지는군요. 후에 필요한 글씨는 레터링 등으로 처리하면 되겠습니다. 하게 될진 모르지만...

 

진공관 소켓이 하나 비어 있는데 차후 악세사리 회로를 추가해 볼까하고 예비로 마련해 두었구요.

 

전면 패널이 좁아 프리센스 볼륨은 뒤에 두었고 그 오른쪽으로는 8옴,16옴, FX in, out입니다.

그리고 출력관은 6v6의 고신뢰관인 6005를 사용했습니다.

마침 제게 6v6은 없고 6005만 있더군요. 물론 모든 특성은 같은데 진공관이 왜소해서 볼품은 없습니다.

샤시를 거꾸로 매달았을때 혹시라도 출력관이 빠질 것을 염려해 실드 소켓을 사용했습니다.

문제가 되면 실드 케이스를 씌워 두려 합니다.


지금 우리 아들 기타를 치며 입이 귀에 걸렸습니다.  '와~ 쌩톤 소리 죽이는데~'하며...

 

                                                           終


 

백현민
2007-08-01 02:03
대단하시네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 Kalamazoo one 이상훈 2007/06/26 4127
2 Silvertone 1263 이상훈 2007/06/26 4309
3 Kalamazoo M2 이상훈 2007/06/26 4351
4 Trainwreck express 이상훈 2007/08/11 4623
5 JTM45 reissue 이상훈 2007/06/26 5695
6 PLEXI 그후 [4] 이상훈 2007/06/21 6364
7 Trainwreck liverpool 이상훈 2007/08/11 6980
8 코드선생 이상훈 2008/01/04 8421
9 모델별 스피커유닛 이상훈 2007/11/23 8590
10 Fender 앰프 시리얼번호 이상훈 2008/06/05 8761
11 Fender앰프 transformer chart 이상훈 2008/06/05 12062
12 PLEXI 6V6[제작기] [1] 이상훈 2007/06/21 12083
13 Soldano SLO 100 이상훈 2007/06/26 14513
1